KBSNEWS<21대 국회의원 선거> 광복회 “총선 후보 응답자 96%, ‘친일찬양금지법’ 찬성”

  • 작성자 : 관리자
  • 작성일 : 2020.04.09

http://news.kbs.co.kr/news/view.do?ncd=4421325&ref=D

 

21대 국회의원 선거

광복회 “총선 후보 응답자 96%, ‘친일찬양금지법’ 찬성”

입력 2020.04.09 (15:26) 수정 2020.04.09 (15:42) 정치

 

광복회 “총선 후보 응답자 96%, ‘친일찬양금지법’ 찬성”

 

광복회가 21대 총선 지역구 출마 후보를 대상으로 '친일찬양금지법' 제정에 대한 찬반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, 응답자의 96%가 찬성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
광복회는 지난달 16일부터 이번달 7일까지 지역구 출마 후보 1,109명에게 친일찬양금지법 찬반 의사를 물은 결과, 절반가량인 568명이 응답했고, 그중 546명이 찬성했다고 밝혔습니다.

김원웅 광복회장은 오늘(9일) 국회 소통관에서 이 같은 조사 결과를 발표하며, "모든 후보에게 방문이나, 전화·이메일 등으로 5번 이상 답변을 요구했고, 이 요구에 불응한 후보는 무응답 처리했다"고 설명했습니다.

또, 국립 현충원에 안장된 친일·반민족 인사의 이장 및 친일행적비를 설치하는 내용의 '국립묘지법 및 상훈법' 개정을 묻는 질문에는 똑같이 546명, 96%가 찬성했다고, 김원웅 광복회장을 밝혔습니다.

민주당과 통합당을 비롯해 원내 의석을 가진 6개 정당 지역구 후보 723명 중에선 67%인 487명이 응답했는데, 이 가운데 친일찬양금지법 제정엔 97%인 476명이, 국립묘지법 개정엔 477명이 찬성했습니다.

구체적인 설문조사 결과는 광복회 홈페이지(http://www.kla815.or.kr)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 

  • 광복회 “총선 후보 응답자 96%, ‘친일찬양금지법’ 찬성”
    • 입력 2020.04.09 (15:26)
    • 수정 2020.04.09 (15:42)
    정치
광복회 “총선 후보 응답자 96%, ‘친일찬양금지법’ 찬성”
광복회가 21대 총선 지역구 출마 후보를 대상으로 '친일찬양금지법' 제정에 대한 찬반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, 응답자의 96%가 찬성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
광복회는 지난달 16일부터 이번달 7일까지 지역구 출마 후보 1,109명에게 친일찬양금지법 찬반 의사를 물은 결과,
절반가량인 568명이 응답했고, 그중 546명이 찬성했다고 밝혔습니다.

김원웅 광복회장은 오늘(9일) 국회 소통관에서 이 같은 조사 결과를 발표하며,
"모든 후보에게 방문이나, 전화·이메일 등으로 5번 이상 답변을 요구했고, 이 요구에 불응한 후보는 무응답 처리했다"고 설명했습니다.

또, 국립 현충원에 안장된 친일·반민족 인사의 이장 및 친일행적비를 설치하는 내용의
'국립묘지법 및 상훈법' 개정을 묻는 질문에는 똑같이 546명, 96%가 찬성했다고, 김원웅 광복회장을 밝혔습니다.

민주당과 통합당을 비롯해 원내 의석을 가진 6개 정당 지역구 후보 723명 중에선 67%인 487명이 응답했는데,
 이 가운데 친일찬양금지법 제정엔 97%인 476명이, 국립묘지법 개정엔 477명이 찬성했습니다.

구체적인 설문조사 결과는 광복회 홈페이지(http://www.kla815.or.kr)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.